CNJ KOREA OFFICE: 서울특별시 강남구 영동대로 513 (트레이드벤처플라자 4층 127호)
+82-70-8677-9500~1

CNJ 매니지먼트

CNJ 경영진

정우찬 (Johnny Chung) 조직정책학박사, Chief Executive Officer (대표)

Johnny
  • 회사의 미래경영 등 제반 업무를 총괄하고 회사를 대표하고 있습니다.
  • 기업 인수합병을 통한 조직 통합과 생산성 증대를 위한 제반 요소들을 체계적으로 조합하고 조율하는 CNJ 컨설팅 모델을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.
  • 과거 25년 이상 인사-조직-전략 분야에서 비전시스템 구축, 조직개발, 인력개발, 성과관리, 변화관리 등 각종 프로젝트를 수행한 바 있고, 한국 뿐만 아니라 국제적인 프로젝트도 다양하게 수행하였고, 문화적 시너지를이루는 접근 방법과 다문화 환경에서 축적하고 입증된 경험 노하우 등 많은 지적 자산을 소유하고 있습니다.
  • 정우찬 박사 프로필 보기

김재연 (Jay Kim),  Chief Marketing Officer (한국지사장)

  • 과거 30여년 동안 산업교육과 해외연수 등 오직 글로벌 인재육성에 헌신해온 산업교육의 고수입니다. 250여회 이상 한국의 대기업은 물론 정부기관과 각종 단체의 해외연수를 기획하고 실시한 바 있어서 해외연수의 모든 과정의 노하우를 갖고 있으며, 현재에도 미국 농업의 중심지인 중부 캘리포니아의 농산물유통 연수시스템을 개발하고 있습니다.
  • 모든 일에 기업가 정신으로 일관하고 있으며, 미지의 세계를 두려워하지 않고 개척하는 모험심 강한 기업가입니다.
  • CNJ의 한국지사장으로써 한국에서 CNJ의 모든 활동을 관리하고 수행하는 중대한 임무를 맡고 있습니다.

윤정일 (Joshua Yoon),  Chief Operating Officer (운영총괄이사)

  • 2005년 회사 창립 당시부터 재무 관련 컨설팅 사업에 관여해 왔으며, 특히 사업(체)의 인수합병 과정에서 감정업무에 관한 전문성을 발휘해 왔습니다.
  • 미국정부의 중소기업 지원 정책분야에 대한 탁월한 정보와 지식 및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으며, 한인커뮤니티의 발전을 위해 세미나 개최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습니다. 2016년 KoBE Alliance의 서부 Chapter 즉 “KoBE정부조달협회의 서부지역협의회”를 결성하고, 이를 통해 한인중소기업들이 미국정부의 조달시장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컨설팅하는 기반을 구축하여, 한인 경제사회 발전에 기여할 것입니다.
  • 사회적 경제적 약자를 위해 헌신하고 있으며 그들의 후생복리를 위해 비영리 사회적 기업인 Asian Rehabilitation Services의 이사회 의장직도 수행하고 있습니다.
  • CMEA (Certified Machinery, Equipment Appraisal), SBA (Senior Business Analyst), CBI (Certified Business Intermediary) 등의 자격증 또는 멤버십을 보유하고 있습니다.

김장엽 (Timothy Kim),  CPA, Chief Financial Officer (재무총괄이사)

tim kim
  • CNJ Capital Group, Inc. Chief Financial Officer & 상무
  • 재무회계, 관리회계, 감사, 재무경영자문 등 수많은 전문성과 경력을 가지고 있는 베테랑 공인회계사(Certified Public Accountant)입니다.
  • 자신의 전문영역을 바탕으로 고객사의 사업을 일으키고 사업기반을 구축하며 이를 운영하는 방법을 자문하고 권고하는 등 탁월한 기업가적인 역량과 경험을 보유하고 있습니다.
  • 한인 커뮤니티의 다양한 네트워크를 활용하여, 한인기업들의 사업적 재무적 자원을 개발하고, 역량 강화를 도모하여 재무자원 및 재능자원을 통합적으로 지원하는 중요한 역할을 감당할 것입니다.

컨설팅 고문단

테일러 헌터 (Taylor Hunter),  선임고문, Human Capital Business

taylor hunter
  • 테일러 헌터 (Taylor Hunter)는 과거 25년동안 다국적 기업에서 스타트업 기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조직경영 경험을 가지고 있습니다.
  • Olympus America, Inc., Karl Storz Endoscopy America, Inc., iLeads.com, Channel Vision Technology, Willard Marine, and Eagle Pacific Powerboats, Inc. 등에서 근무한 바 있으며, 최근에는 Fairwater Growth Partners, Inc 의 최고경영자로 활동해 왔습니다.
  •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경력을 쌓아온 결과 서로 다른 산업의 공통점과 상이점을 잘 알고 있는 인사조직 부문 실천경영 전문가입니다.조직에 관한 전략으로부터, 시스템, 프로세스, 절차, 구조, 문화 등에 대한 다양한 전문성을 바탕으로 미국시장에서 한국 사업가가 성공에 이르는 길을 안내할 베테랑 길라잡이가 될 것입니다.

론 한센(Ron Hansen),  선임고문, Merger & Acquisition Business

ronald
  • Ronald E. Hansen 은 기업이나 사업의 유무형 자산가치를 평가(감정)하는 분야에서 보기 드문 전문가입니다.
  • 매우 어려운 과정을 거쳐야만 가입할 수 있는 American Society of Appraisers 의 Senior Appraiser 자격을 가지고 있습니다.
  • 인수합병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실사작업을 리드하고 한국의 중소기업이 인수합병을 추진할 때에 미국의 현지 사정을 가장 잘 안내해 드릴 수 있는 지한파 실사 전문가이기도 합니다.
  • 재무, 운영, 투자, 주식가치 평가 등 경영에 가장 중요한 정보를 가장 정확하게 알려줄 Ronald Hansen 은 산타클라라, 콘트라코스타, 산마태오, 소노마, 마린, 알라매다, 욜로, 스타니슬로스 등의 카운티 항소법원, 샌프란시스코, 산호세의 연방 지방법원, 세무법원 등으로부터 인증을 받고 있는 유무형 자산평가 전문가입니다.

대이브 판토(Dave Fantau),  선임고문, Consumer Product Business

  • Dave 는 과거 30년 동안 소비재 산업 부문을 떠나본 적이 없는 부문의 전문가입니다. 특히 우리의 생활과 밀접한 의류사업과 관련한 사업구조와 시스템에 정통한 실천경영의 전문가입니다.
  • 1980년 뉴저지주에 위치한 Artistic Identification Systems 를 첫 직장으로 산업사회에 첫발을 내디딘 후 미국 서부 시장을 개발하여 3배 가까운 사업 신장을 이룩한 업적을 가지고 있습니다.
  • 이후 Artistic 을 비롯하여 미 동부지역에 위치한 패키징 회사인 F.G. Montabert, RVL Sales, Avery Dennison and r-pac International 등에서 그의 경력을 쌓으면서 분야의 전문가로 성장해 왔습니다.
  • 소비재 사업의 트렌드에 관한 국제적 시각을 가지고 다국적 동료들과 함께히는 업무를 즐기며 보람을 느끼고 있으며, 이를 체계화하여 미국시장에서의 네트워크 뿐만 아니라 전 세계의 생산 및 판매 기지와의 연결망을 통해 사업을 이끌어줄 역량을 갖추고 있는 시니어 어드바이서입니다. 팀웍을 토대로 일하는 것을 좋아하는 성향인 Dave 가 한국 중소기업의 미국시장 안착을 힘껏 도와드릴 것입니다.

조이 랭포드(Joy Langford),  선임고문,
Public Sector & Compliance Business

joy
  • 조이(Joy)는 15년 이상 공공부문과 관련된 사업분야에 종사해 왔습니다. 미국의 각급 정부차원에서 OHSA, CEQA, SCAQMD, CARB 등, 정부의 법령 및 규제와 관련하여 사기업 부문에 대해 심도있는 컨설팅을 진행해왔습니다.
  • 남가주 여러도시의 가로등 설치 및 교체 프로젝트에 참여한 바 있으며, 대기 품질을 개선하기 위하여 경전철 및 전기 자동차의 충전소 설치 등 환경 개선 프로젝트에 참여한 바 있습니다.
  • 미국 대내외적으로 에너지 관련 인수합병 프로젝트를 진행한 바 있으며, 농심아메리카를 도와 SCAQMD와 관련한 배기가스 문제를 해결하기도 했습니다.
  • 조이는 기업들을 도와 정부의 규제 문제를 해결해 준 많은 경력을 가지고 있습니다. 미국정부 발주사업에 한국 중소기업이 참여할 수 있도록 길라잡이 역할을 해주실 것입니다.

CNJ는 귀사의 미국내 사업수행에 필요한 각 전문영역의 전문가들과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으며,
이에 따라 책임있는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해 드릴 것을 약속드립니다.